칼럼

HOME > 기관안내 > 칼럼
유연성(flexibility, 행16:1~5)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24-05-13 08:58:11
  • 조회수 42

루스드라와 이고니온에 있는 형제들에게 칭찬 받는 디모데라 하는 제자와 동행하기를 원하는 바울이 그에게 할례를 행했다. 그것에 대해 "누가"는 이렇게 이해를 구한다. 아직 이방인에 대한 종교적 선입견을 품고 있는 유대인들의 헬라인인 디모데의 부친에 대한 반응을 염두에 두고 그것을 사전에 방지하기 "할례"를 행했다고 설명한다. 하나님 나라를 위한 사역에 있어 오해나 불필요한 논쟁의 기회를 불식시키는 것은 중요하다. 또 한편으로는 이 할례의 행위가 바울의 신앙적 가치와 충돌하는 것이 아닌가에 대한 견해도 있을 수 있다. "누가"는 이렇게 우회하여 설명한다. 바울 일행이 여러 성을 두루 다니면서 예루살렘에 있는 사도들과 장로들이 정한 규정들을 사람들에게 전해 주어서 지키게 했고, 교회들은 그 믿음이 점점 더 튼튼해지고, 그 수가 나날이 늘어갔다.(행16:5) 이것은 율법이냐, 믿음이냐의 신학적 규명의 문제가 아니라 하나님 나라를 위한 섬김 안에서 예민한 유연성의 문제인 것이다. 하늘 백성은 나그네로 이 땅에서 사는 동안 타협과 유연성 사이에서 성령 하나님의 임재와 도우심을 필요로 한다.

목록





이전글 동행(행15:35~41)
다음글 분별(행16: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