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HOME > 기관안내 > 칼럼
비결 (마13:53~58)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21-01-08 08:50:20
  • 조회수 4
 예수께서 고향에 돌아가 회당에서 이사야서를 강론하시며 그의 예언이 오늘날 자신에게 응하였음을 선포했다. 그의 어린 시절과 성장 배경을 알고 있는 고향 사람들은 그의 가르침의 지혜와 능력을 보고 예수를 존경하기는커녕 오히려 경멸하고 무시했다. 그리고 그들은 예수를 거부하고 동네의 낭떠러지 밑으로 밀쳐 내리치고자 했다(눅4:14~30) 마태는 그들이 예수를 믿지 않았다고 정의하며 고로 고향에서는 기적을 많이 베풀지 않으셨다고 기록한다(마13:58) 나의 삶 속에서 하나님의 말씀이 살아 움직이며 내 생명을 기름지게 하고 내 영혼이 살아나는 것을 경험하며 누리기 위해서는 예수께서 누구이며 어떤 분이신지에 대해 올바르고 온전한 고백이 있어야 한다. 성령 하나님은 그런 사람에게 임재하시고 역사하셔서 그를 진리 가운데로 인도하시며(요16:13) 영생의 부유함 속에서 살아가게 하신다(요10:10, 17:3)

목록





이전글 하나님을 추구함(마13:44~46)
다음글 세상이 흔들려도(마14:1~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