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HOME > 기관안내 > 칼럼
기도의 자세, 간절함과 끈질김 (눅11:5~13)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23-11-21 09:02:27
  • 조회수 70

제자들의 요청에 따라 중요한 기도의 내용을 가르치신 후 이어서 어떻게 하나님 앞에 서야 하는지를 비유로 교훈하신다. 잠자리에 누웠을지라도 친구의 강청을 외면할 수 없어 그의 필요를 주는 것처럼, 아들의 간청에 대해 최선, 최고의 것으로 채워 주는 아버지처럼, 하늘에 계신 아버지이신 하나님은 간절하게 매달리며 구하는 이들에게 최상의 선물인 성령을 주시지 않겠는가! 고로 구하고, 찾고, 두드리십시오 그러면 주실 것이요, 찾을 것이요, 문을 열어 주실 것입니다. 이 모든 것을 성령 하나님을 통해 역사하시고 이루어 주실 것입니다. 문제는 안락함과 여유로움에 젖어 간절함과 위기를 잊은 이들이 많다는 것입니다. 그대의 삶은 어떠하십니까? 데오빌로여

목록





이전글 이 방법을 따라 (눅11:1~4)
다음글 누구와 더불어 (눅11:14~26)